<
이대로 괜찮을까?
Would it be Okay?
조금 색다른 형식의 청첩장을 만들었습니다.

디자인 : 송민선, 최중원